환삼덩굴

 

 

 

열을 내리게 하고 해독 작용을 하는 풀 환삼덩굴

 

학명

 

Humulus japonicus S. et Z.

 

다름 이름

 

껄껄이풀, 노호등, 범상덩굴, 한삼덩굴

 

생약명

 

율초(律草)- 꽃을 포함한 전초를 말린 것

 

특징

 

뽕나무과, 덩굴성 한해살이풀. 들에서 자라며 전체에 잔 가시가 있다.

잎은 마주나고 손바닥 모양으로 5~7개로 갈라지며 가장자리에 톱니다 있다.

꽃은 암수딴그루로 7~8월에 피고 수꽃은 원추화서로 달리며 암꽃은 이삭 모양으로 달린다.

열매는 달걀 모양 수과이고 9~10월에 황갈색으로 익는다.

 

 

 

 

 

 

채취시기와 이용부위

 

여름이나 가을에 환삼덩굴의 잎이 무성할 때 전초를 채취하여 그늘에서 말린다.

 

약성

 

맛은 달고 쓰며 성질은 차갑다.

 

효능

 

해열, 이뇨, 건위, 거어, 소종, 해독

- 감기, 학질, 소화불량, 이질, 설사, 급성 위장염, 방광염, 임질성 혈뇨, 임파선염, 고혈압, 폐결핵,

소변불리, 치질, 종기의 치료

 

이용법

 

말린 약재를 1회 3~8g씩 뭉근하게 달이거나 생풀로 생즙을 내어 복용한다.

하루 10~20g 쓴다.

고혈압에는 환삼덩굴잎을 가루내어 1회에 4g씩 하루 3번 복용한다.

치질과 종기에는 생풀을 찧어 환부에 붙이거나 약재 달인 물로 환부를 씻어낸다.

 

아하!

 

잎과 줄기를 가릴 것 없이 전체에 밑을 향한 잔가시가 있어 살갗을 스치면 몹시 껄끄럽기 때문에

‘껄껄이풀’ 이라고도 부른다.

 

 

 

 

 

 

약초 경우에는 절대 과용하지 마시고

 

적은 양으 시작해서 조금씩 양을 늘려 가면서 복용하여 천천히

 

 몸을 치료하는 방법을 권해 드립니다.

 

 

 

 

 

 

 

'약초 보감' 카테고리의 다른 글

살구나무  (0) 2016.06.25
봉숭아  (0) 2016.06.24
환삼덩굴  (0) 2016.06.23
미나리  (0) 2016.06.09
삼백초  (0) 2016.06.08
수박  (0) 2016.06.07
Trackback 0 Comment 0
prev 1 ··· 160 161 162 163 164 165 166 167 168 ··· 364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