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약초 보감

주목

 

 

 

갈증을 멎게 하고 혈당을 낮추어 주는 나무 주목

 

학명

 

Taxus cuspidata S.et Z.

 

다른 이름

 

경목, 노가리낭, 적목

 

생약명

 

일위엽(一位葉), 자삼(紫杉), 주목(朱木), 적백송(赤柏松)- 가지와 잎을 말린 것

 

특징

 

주목과. 늘푸른 큰키나무. 높은 산에서 높이 20m 정도 자란다.

잎은 선형이며 깃처럼 2줄로 배열한다.

꽃은 암수한그루로 4월에 피고 잎겨드랑이에 1송이씩 달리는데, 수꽃은 갈색이고 비늘조각에 싸이며, 암꽃은 녹색이고 달걀 모양이다.

열매는 핵과이고 9~10월에 붉게 익는다.

붉은색 가종피를 식용한다.

굵은 가지와 줄기가 붉은빛(朱;주)을 띠기 때문에 ‘주목(朱木)’이라고 부른다.

‘적목(赤木)’이라고도 한다.

 

 

 

 

 

 

채취시기와 이용부위

 

가을에 주목이나 눈주목의 가지와 잎을 채취하여 그늘에서 말린다.

 

효능

 

이뇨, 지갈, 통경, 혈당강하, 항암

-소변불리, 부종(浮腫), 신장염, 월경불순, 당뇨병, 암의 치료

 

이용법

 

말린 약재를 1회 3~8g씩 뭉근하게 달이거나, 생잎을 갈아서 생즙을 내어 복용한다.

햇순이나 덜 익은 열매를 1회 8~10g씩 달여서 위암에 쓴다.

달여서 하루에 2~3회씩 10일 이상 복용한다.

당뇨병에는 주목나무껍질을 말린 약재를 1회 3g 정도씩 달여서 복용한다.

하루에 3~4번 나누어 복용한다.

 

식용법

 

봄에 나오는 어린 순을 채취하여 나물로 먹는다.

쓴맛이 강하므로 끓는 물에 데친 후 여러 번 찬물에 담가서 충분히 우려내고 요리해야 한다.

 

 

 

 

 

 

약초 경우에는 절대 과용하지 마시고

 

적은 양으 시작해서 조금씩 양을 늘려 가면서 복용하여 천천히

 

 몸을 치료하는 방법을 권해 드립니다.

 

 

 

 

 

 

 

'약초 보감' 카테고리의 다른 글

매화나무  (0) 2015.04.24
멍석딸기  (0) 2015.04.17
주목  (0) 2015.04.02
갯완두  (0) 2015.04.01
상사화  (0) 2015.01.02
매자기  (0) 2015.01.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