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사화

 

 

물집을 없애 주고 종기를 치료하는 풀 상사화

 

학명

 

Lycoris squamigera Max.

 

다른이름

 

개난초, 과부꽃, 이별초, 절꽃

 

생약명

 

상사화(相思花)- 알뿌리(비늘줄기)를 말린 것

 

특징

 

수선화과. 여러해살이풀. 땅 속의 비늘줄기는 넓은 달걀 모양이고 겉이 짙은 갈색이다.

잎은 봄에 비늘줄기 끝에서 뭉쳐 나오고 넓은 선형이며 6~7월에 말라버린다.

꽃은 8월에 연보라색으로 피고 키 60cm 정도의 꽃줄기 끝에 4~8송이가 한쪽을 향해서 달린다.

꽃이 피 때는 잎이 없어진다.

꽇이 필 때는 잎이 없어지고, 잎이 나올 때는 꽃이 피지 않으므로 잎과 꽃이 만나지 못하여 서오 그리워한다

(相思)는 뜻에서 ‘상사화(想思花)’라고 부른다.

 

 

 

 

 

 

채취시기와 이용부위

 

연중 내내 필요할 때마다 상사화나 노랑상사화의 알뿌리(비늘줄기)를 채취하여 잔뿌리를 제거하고 햇볕에

말린다.

 

효능

 

거담, 이뇨, 해독, 최토

- 후풍(候風), 수종, 옹저종독, 정창, 나력(癩), 악성 종기, 옴의 치료

 

이용법

 

피부에 생긴 수종에는 말린 약재를 1회 1~2g씩 달여서 복용한다.

종기, 타박상 등의 피부 질환에는 생비늘줄기를 찧어 환부에 붙인다.

주근깨와 여드름에는 생비늘줄기에서 짜낸 생즙을 환부에 바른다.

 

 

 

 

 

 

 

 

 

약초 경우에는 절대 과용하지 마시고

 

적은 양으 시작해서 조금씩 양을 늘려 가면서 복용하여 천천히

 

 몸을 치료하는 방법을 권해 드립니다.

 

 

 

 

 

 

'약초 보감' 카테고리의 다른 글

주목  (0) 2015.04.02
갯완두  (0) 2015.04.01
상사화  (0) 2015.01.02
매자기  (0) 2015.01.01
댑싸리  (0) 2014.12.31
마디풀  (0) 2014.12.30
Trackback 0 Comment 0
prev 1 ··· 81 82 83 84 85 86 87 88 89 ··· 169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