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약초 보감

감초

 

 

 

항균 작용을 하고 한약 처방에 많이 들어가는 풀 감초

 

학명

 

Glycyrrhiza uralensis Fisch

 

다름 이름

 

미초, 밀감

 

생약명

 

감초(甘草), 국로(國老)- 뿌리줄기를 말린 것

 

특징

 

콩과. 여러해살이풀. 산지에서 약재로 재배하고 키 1m 정도 자라며 뿌리 줄기가 비대하다.

잎은 깃꼴겹잎이고 작은잎은 달걀 모양이며 가장자리가 밋밋하다.

꽃은 7~8월에 남자색으로 피고 총상화서를 이룬다.

꽃잎은 5장이고 화관은 나비 모양이다.

열매는 협과이고 납작한 선형이며 9~10월에 익는다.

 

 

 

 

 

채취시기와 이용부위

 

봄과 가을에 감초나 개감초, 창과감초의 뿌리줄기를 캐내어 줄기와 잔뿌리를 제거하고 햇볕에 말린다.

껍질을 벗겨내고 말리기도 한다.

봄에 캔 것이 더 좋다.

 

약성

 

맛은 달고 성질른 평(平)하다.

 

효능

 

청열, 해독, 항균, 소종독

- 비허설사, 위궤영, 만성 위염, 위경련복통, 기관지염, 기관지천식, 간염, 인후두의 염증, 습진, 옹종,

약물 중독, 식중독, 독버섯 중독의 치료

- 한약 처방에 감초를 섞는 것은 처방에 들어 있는 여러 가지 약재들의 독성을 약하게 하거나 효능을

조화시키기 위한 것이다.

 

이용법

 

감초 한 가지로 된 감초탕은 위경련, 인후두위 급성 염증, 편도염, 기침 등에 쓴다.

 

감초 8g, 길경 12g을 섞은 감길탕은 인후두의 염증에 쓴다.

물에 달여 하루에 3번 나누어 복용한다.

 

식중독, 독버섯 중독에 감초 20g을 달여서 복용한다.

검은콩 20g을 섞어 달여서 복용하면 효과가 빠르다.

하룽[ 1~2번 복용한다.

 

감초 10g, 서점근(우엉뿌리) 10g, 길경 10g, 아교(갖풀) 8g을 달여 폐열로 기침이 나고 피가래가

 나오는데 하루에 3번 나누어 복용한다.

 

감초 한 가지를 달여 고제로 만든 국로고는 부스럼에 쓴다.

부스럼에는 금은화, 연교(개나리열매) 등 청열해독약을 섞어 쓰기도 한다.

 

아하!

 

식물체 전체, 특징 열매에 단맛(甘味;감미)이 많아 ‘감초(甘草)’ 라고 부른다.

 

 

 

 

 

 

 

 

 

 

 

 

약초 경우에는 절대 과용하지 마시고

 

적은 양으 시작해서 조금씩 양을 늘려 가면서 복용하여 천천히

 

 몸을 치료하는 방법을 권해 드립니다.

 

 

 

 

'약초 보감' 카테고리의 다른 글

한련초  (0) 2016.06.29
작약  (0) 2016.06.28
감초  (0) 2016.06.27
결명자  (0) 2016.06.26
살구나무  (0) 2016.06.25
봉숭아  (0) 2016.06.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