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BOUT ME

-

Today
-
Yesterday
-
Total
-
  • 꽃사과
    약초 보감 2014. 12. 5. 12:16
    반응형

     

     

    꽃사과

     

    학명

     

    Malus prunifolia wild. Borkh(장미과 잎지는 작은큰키나무)

     

    별명

     

    애기사과, 애기능금, 임금(林檎), 조선임금(朝鮮林檎), 내금(來檎), 과자(果子), 문림낭과(文林郎果),

    향과(香果), 화홍(花紅)

     

    생약명

     

    야평과(野萍果)

     

    유래

     

    산과 들에 잎이 진 겨울에도 꽃받침이 붙은 작은 애기사과가 달려 있고, 잎이 갸름한 나무를 볼 수 있는데

     꽃사과다.

    꽃처럼 예쁜 사과가 달린다 하여 꽃사과라 부른다.

    사과나무의 원조이기도 하다.

     

    특징

     

    높이3~8m. 줄디가 곧게 자리며 조금 단단한 편이다.

    줄기껍질은 회색빛이 도는 갈색이며, 갈라짐이 없고 밋밋하다.

    가지는 밑동에서부터 굵게 갈라져 위쪽을 향해 뻗어 나간다.

    햇가지는 붉은 자주색이며, 묵은 가지는 연한 회색빛이 도는 갈색이다.

    잎은 홀쭉하거나 둥근 타원형으로 어긋나는데, 꽃대가 올라오는 한 자리에 여러 개가 뭉쳐 나온다.

    잎자루는 길거나 짧으며, 약간 붉은빛이 돌기도 한다.

    잎 끝은 뾰족하고, 잎 앞뒷면에 잔털이 조금 있다.

    잎 가장자리에는 둥글고 얕은 파도 모양의 잔 톱니가 있다.

    꽃은 4~5월에 하얗게 피는데, 꽃대가 3~7개씩 뭉쳐 올라오고 그 끝에 하늘을 향해 꽃들이 달린다.

    꽃봉오리일 때는 붉은빛이 약하게 나타난다.

    꽃잎은 5장으로 둥글며, 꽃술이 노랗다.

    혼동하기 쉬운 유사종 꽃아그배나무는 꽃잎이 겹으로 되어 있다.

    열매는 8월에 작은 공모양으로 여무는데, 열매 끝에 꽃받침 자국이 있다.

    아주 풋열매일 때는 솜털이 보송보송하며, 열매가 다 익으면 붉게 변한다.

    잎이 진 겨울과 새잎이 나는 새봄까지 그대로 붙어 있어 새에게 먹혀 멀리 번식한다.

    혼동하기 쉬운 꽃아그배나무는 열매꽃지가 매우 길며 꽃받침이 떨어져 나간 둥근 흔적만 남아 있다.

     

     

     

     

     

    유사종

     

    꽃아그배나무, 아그배나무, 야광나무

     

    분포지

     

    산과 들 촉촉하고 양지바른 땅

    {개화기- 4~5월, 결실기- 8월, 채취기- 가을(열매)}

     

    약용

     

    한방에서 열매를 야평과(野萍果)라 한다.

    체한 것을 낫게 하고, 소화를 잘 되게 하며, 통증을 없애고, 어혈을 풀어주며, 균을 죽이고, 염증을 가라앉히는 효능이 있다.

    배가 차고 소화가 안될 때, 급체, 이질 설사, 장염에 약으로 처방한다.

    열매는 반으로 갈라 햇빛에 말려 사용한다.

     

    이용법

     

    소화가 안되고 자주 체할 때, 아랫배가 차고 자주 설사할 때는 열매 10g에 물 700㎖를 붓고 달여서 마신다.

    음식을 잘못 먹어 배가 아프고 설사 할 때는 검게 구운 열매 10g에 물 700㎖를 붓고 달여서 마신다.

    장이나 심장이 안 좋을 때는 열매 500g에 소주 1.8ℓ를 붓고 6개월간 숙성시켜 마신다.

     

    식용법

     

    비타민 A, 비타민 B, 비타민C, 펙틴, 사과산, 탄수화물, 단백질, 과당, 포도당을 함유한다.

    열매는 얇게 썰어 설탕에 재웠다가 차를 끓여 마시거나 설탕에 졸여 먹는다.

    맛이 시큼하면서도 약간 떫다.

     

    주의

     

    열매에 산이 많이 들어 있으모로 위가 안 좋은 사람은 생으로 먹지 않는다.

     

     

     

     

     

     

     

     

     

    약초 경우에는 절대 과용하지 마시고

     

    적은 양으 시작해서 조금씩 양을 늘려 가면서 복용하여 천천히

     

     몸을 치료하는 방법을 권해 드립니다.

     

     

     

    ▶블로그 ‘댓글’남겨 보아요◀

     

     

     

     

     

    반응형

    '약초 보감' 카테고리의 다른 글

    쥐똥나무  (0) 2014.12.08
    조팝나무  (0) 2014.12.06
    꽃사과  (1) 2014.12.05
    벼룩나물  (0) 2014.12.04
    콩제비꽃  (0) 2014.12.03
    애기땅빈대  (0) 2014.12.02

    댓글 1

Designed by Ti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