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약초 보감

엉겅퀴

 

 

엉겅퀴

 

학명

 

Cirsium japonicum var. ussuriense

 

다른이름

 

가시나물, 장군초(將軍草), 야홍화(野紅花), 자계채(刺薊菜 ), 항가새

 

생약명

 

소계(小薊), 대계(大薊)

 

특징

 

국화과. 여러해살이풀. 높이 50~100cm. 뿌리는 노랗고 굵으며, 땅 속 깊이 내린다.

생명력도 매우 강하다.

줄기는 곧게 서고, 몸 전체에 하얀 털과 거친 가시가 있다.

잎은 매우 두툼하며, 잎자루가 없고, 긴 타원형에 창날처럼 여러 갈래로 갈라지며,

잎 끝마다 굵은 가시가 있어 찔리면 아프다.

꽃은 7~10월에 분홍색이나 붉은색으로 핀다.

다른 꽃들과는 달리 꽃에서 끈적끈적한 점액이 묻어난다.

열매는 8~9월에 익는데, 낙하산처럼 생긴 갓털이 붙어 있어 날려 멀리 번식한다.

 

유래

 

산과 들에서 잎이 삼지창처럼 날카롭게 갈라지고 온몸에 가시가 돋은 풀을 볼 수 있는데,

바로 엉겅퀴이다.

피를 엉기게 하여 출혈을 멈추게 하는 효과가 있다고 해서 ‘엉겅퀴’ 라고 부른다.

 

※ 유사종- 지느러미엉겅퀴, 뻐꾹채, 산비장이

 

 

 

 

개화기 및 결실기

 

개화시기는 7~10월 핀다.

결실시기는 8~9월에 익는다.

 

채취시기

 

봄(어린잎), 여름~가을 (줄기· 뿌리), 가을(열매)

 

분포

 

전국 산과 들에 분포한다.

 

효능

 

한방에서는 뿌리가 작은 것을 소계(小薊), 큰 것을 대계(大薊)라고 한다.

피를 멎게 하고, 열을 내리며, 독을 풀고, 어혈을 삭히며, 염증을 가라앉히고, 균을 없애며,

피를 맑게 하고, 소변이 잘 나오게 하며, 양기를 북돋우는 효능이 있다.

폐. 장. 자궁의 출혈, 어혈, 폐결핵으로 피를 토할 때, 관절염, 위염, 장염, 고혈압에 약으로 처방한다.

뿌리는 햇볕에 말려 사용한다.

 

이용법

 

간질환, 산후 부기- 말린 뿌리 10g에 물 약 700㎖를  붓고 달여 마시다.

뿌리로 생즙을 내어 마신다.

위염, 자주 토할 때, 소변이 안 나올 때, 양기 부족- 뿌리째 캐어 말린 줄기 10g에

물 약 700㎖를 붓고 달여 마신다.

유방염, 치질로 아플 때, 피부염- 잎과 뿌리를 생으로 찧어 붙인다.

잎과 뿌리를 달인 물로 목욕한다.

여성이 하혈을 할 때- 뿌리로 생즙을 내어 마신다.

뼈마디가 아프거나 온몸이 쑤실 때- 뿌리와 줄기로 생즙을 내어 찜질한다.

말린 뿌리 200g에 소주 1.8ℓ를 붓고 5개월간 숙성시켜 마신다.

 

식용법

 

비타민과 단백질이 풍부한 건강식품이다.

봄에 어린순과 잎을 데쳐서 갖은 양념에 무치거나 참기름에 볶아 나물로 먹는다.

줄기를 잘라 껍질을 벗겨서 날로 초장에 찍어 먹거나, 된장. 고추장에 박아 장아찌도

만드는데 씹히는 맛이 아삭아삭한다.

뿌리째 캐어 된장국을 끓이거나, 조림. 볶음도 한다.

쌉쌀하면서도 향이 좋다.

씨앗은 차로 끓여 마신다.

 

 

 

 

약초 경우에는 절대 과용하지 마시고

 

적은 양으 시작해서 조금씩 양을 늘려 가면서 복용하여 천천히

 

 몸을 치료하는 방법을 권해 드립니다.

 

▶블로그 ‘댓글’남겨 보아요◀

 

 

 

 

'약초 보감' 카테고리의 다른 글

달맞이꽃  (0) 2014.08.13
호박  (0) 2014.08.12
엉겅퀴  (0) 2014.08.11
도라지  (1) 2014.08.08
차츠기  (0) 2014.08.07
울금  (0) 2014.08.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