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브로콜리성분

(2)
전립선암에 효과가 있는 브로콜리 & 콜리플라워, 브로콜리 &콜리플라워 간장 장아찌 만들기 전립선암에 효과가 있는 브로콜리 & 콜리플라워 식물특성 분포 양배추의 일종인 녹색 채소, 사실 우리가 먹는 부분은 어린 꽃, 일명 '꽃양배추`라고도 하는 콜리플라워(cauliflower)는 지중해 연안이 원산지이며, 우리나라에는 1926년 무렵에 도입되었다. 약리효능 효과 미국 국립암연구소는 브로콜리와 콜리플라워가 특히 전립선암에 효과가 있다고 발표하였다. 즉 2만 9,000명의 남성을 대상으로 식습관을 추적 조사한 결과 일주일에 2회 먹으면 브로콜리는 전립선암 발병 가능성을 45%, 콜리플라워는 52% 정도 낮추는 것으로 나타났다. 서양인들이 브로콜리를 즐겨 먹는 가장 큰 이유는 암에 강한 채소로 인식되어 암 예방에 효과적일 것으로 기대하기 때문이다. 브로콜리에는 베타카로틴, 비타민 C, 비타민 E, ..
비타민 C 함유량이 레몬의 2배, 감자의 7배 브로콜리 효능 비타민 C 함유량이 레몬의 2배, 감자의 7배 줄기 부분도 조리해서 먹는 것이 좋다. 브로콜리의 원산지는 이탈리아로, 양배추의 변종이다. 라틴어의 가지에서 연유된 이름이다. 유럽에 널리 퍼진 것은 제2차 세계대전 후이며, 우리나라에 들어온 것은 1960년대이다. 비타민 C의 함유량이 레몬의 약 2배, 감자의 7배로 채소 중에서도 특히 많다. 그 밖에도 비타민 A를 비롯하여 비타민 B1, 비타민 B2 , 칼륨, 인, 칼슘 등의 미네랄도 시금치에 뒤지지 않을 만큼 풍부하다. 우라 나라에서는 보통 줄기를 버리는데 줄기 부분에도 봉오리 이상으로 영양가가 있으므로 반드시 조리해서 먹는 것이 좋다. 비타민 A는 피부나 점막의 저항력을 강하게 하여 감기 따위의 세균 감염을 막는 역할을 한다. 채소가 부족한 겨울철에는..